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

통합검색

보도자료

2024년 KCDF 공예·디자인 공모전시 신진작가 부문 《봄의 조각-Piece of Spring》 개최
작성자정지우 조회수217
작성일2024-04-12
사업부서
공예문화연구팀
사업담당자
이재홍 선임
홍보부서
홍보아카이브팀
홍보담당자
정지우 주임

2024년 KCDF 공예·디자인 공모전시 

신진작가부문 《봄의 조각-Piece of Spring》 개최

- 4.10.~5.5, 인사동 KCDF윈도우갤러리에서 최예진 작가 개인전

- 일명 마술종이슈링클스 물성 활용하여 봄꽃의 유기적 생명력 표현

▲ 《봄의 조각-Piece of Spring》 전시 포스터,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원장 장동광, 이하 공진원)2024KCDF 공예·디자인 공모전시 신진작가 부문에 선정된 최예진 작가의 개인전 봄의 조각(Piece of Spring) 410()부터 55()까지 인사동 KCDF윈도우갤러리(1층 외부)에서 개최한다.

 

봄의 조각(Piece of Spring)은 일상에서 흔히 접하는 꽃과 식물에서 영감을 받아 기획되었다. 2023 공예트렌드페어의 신진공예가관 참여작가로 활동한 최예진 작가는 꽃의 유기적 형태와 색채를 재구성하여, 보는 이에 따라 살아 움직이는 상상을 불러일으키도록 작품을 만들었다고 기획의도를 설명한 뒤, “일명 마술종이라고 불리는 슈링클스의 변화성과 유연함을 주목해 주 재료로 사용했다고 덧붙였다.

 

* 슈링클스(Shrinkles) : 열을 가하면 크기가 1/7로 작아지고 두께는 7배로 늘어나면서 딱딱한 플라스틱 형태로 바뀌는 특수한 종이형태의 공예소재

 

공예·디자인 분야 작가 및 기획자·단체를 대상으로 개인(신진·중견), 그룹(단체) 부문의 공예작가 총 19팀을 선정하여 창작활동을 지원하는 ‘2024년 공예·디자인 공모전시사업의 두 번째로 소개되는 전시이다. 공진원 최재일 공예진흥본부장은 자연의 아름다움과 강인한 생명력을 독특한 소재와 실험적 기법으로 표현했다고 밝히며 최예진 작가의 작품처럼 일상 속에서 현대인들에게 정서적 위안을 줄 수 있는 좋은 공예작품들을 계속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전시는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전시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공진원 누리집(www.kcdf.or.kr)에서 확인가능하다.



붙임 1. [공진원 보도자료] 2024년 KCDF 공예디자인 공모전시 

          신진작가 부문 《봄의 조각-Piece of Spring》

       2. 작품사진 일체.  .

사업담당자


공예진흥본부 공예문화연구팀

팀장 양우혁

(02-732-9934)

공예진흥본부 공예문화연구팀

선임 이재홍

(02-732-9382)

홍보담당자

기획조정본부 홍보아카이브팀

팀장 안용제

(02-398-1680)

기획조정본부 홍보아카이브팀
주임 정지우

(02-398-1683)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용금지, 변경금지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이(가) 창작한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